대전신학대학교 '개교 65주년 기념행사'

대전신대 총학생회와 원우회, 여원우회가 연합해 개교 65주년을 기념하는 특송을 부르고 있다.대전신대 총학생회와 원우회, 여원우회가 연합해 개교 65주년을 기념하는 특송을 부르고 있다.

대전신학대학교(총장 김영권)가 개교 65주년을 맞아 그 동안 인도하신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하는 다양한 기념행사를 지난 5일에 개최했다.

대전신학대학교 학생들과 교수진들, 그리고 동문 목회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드려진 개교기념예배에서는 신임 김영권 총장이 나와 하나님의 뜻에 쓰임받는 학교가 되길 기원했다.

또한 대전신대 총학생회와 원우회, 여원우회 일동이 연합해 개교 65주년을 기념하는 특송을 불렀으며, 전 총회장인 광주본향교회 채영남 목사는 '오직 성령님으로'란 제목의 설교에서 "무슨일을 하든 성령님과 함께 하자"고 권면했다.

채영남 목사(광주본향교회)가 '오직 성령님으로'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하고 있다.채영남 목사(광주본향교회)가 '오직 성령님으로'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하고 있다.

이후 대전신학대학교 이사장을 역임했던 류철랑 원로목사(부천동광교회)와 총동문회장 신동설 목사(조치원영락교회) 등도 참석해 학생들과 교수들을 격려했다.

오후, 문화행사 시간에는 프뉴마 발레단의 발레공연과 여근하 바이올리니스트의 바이올린 연주, 뮤지컬 배우 김민주와 바리톤 안갑성이 출연해 은혜의 찬양들로 지역주민들과 함께했다.

한편, 대전신학대학교는 올해 개교 65주년을 맞아 학생식당과 학생들의 기숙사인 생활관 리모델링을 완료했으며, 각 교실에 구비된 컴퓨터도 교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