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전교회, 생명을 나누는 이웃사랑 '사랑의 헌혈 릴레이' 진행

지난 12일, 박성규 목사가 사랑의 헌혈 릴레이의 첫 번째로 동참하여 헌혈하고 있다.지난 12일, 박성규 목사가 사랑의 헌혈 릴레이의 첫 번째로 동참하여 헌혈하고 있다.
부전교회(담임목사 박성규)가 코로나19로 줄어든 혈액량을 채우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돕고자 사랑의 헌혈 릴레이를 진행한다.

부전교회는 12일부터 2일간, 교회 3번 GATE 앞 주차장 출입구에서 헌혈버스를 통해 부족한 혈액량을 늘리는데 동참하고 있다.

사랑의 헌혈 릴레이는 부전교회에서 매년 2-3회 진행하며,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가장 좋은 방법 중 하나가 생명을 나누는 것'이라는 정신을 가지고 이어지고 있다.

이번 헌혈 릴레이에 가장 먼저 참여한 박성규 목사는 "매년 헌혈을 해오고 있지만, 특별히 코로나19로 인해 혈액량이 많이 줄어든 시점에 할 수 있게 되어 더욱 뜻깊고 보람되다"라고 전했다.

또, "교회가 존재하는 이유 중 하나는 복음과 섬김이다, 우리는 복음을 전함과 동시에 이웃사랑을 꼭 실천해한다"라며, "어려운 시기에 헌혈을 통해 어려운 이웃을 돌보는 기회가 되면 좋겠고, 많이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헌혈릴레이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부전교회 성도 누구나 신분증을 지참하여 방문하면 참여할 수 있다.

많이 본 뉴스